휘태커스 초콜릿을 먹어보다

지혜의숲 먹는즐거움 이야기 Leave a Comment

얼마전 한 쇼셜커머스에서 판매한 휘태커스 초콜릿을 드디어 받아보게 되었습니다. 사실 소셜커머스에서 직접 판매해서 배송될줄 알았는데 상품권을 구입하는 거여서 조금 늦게 받아봤네요. ㅎㅎ 초콜릿을 1만원이 넘는 가격을 주고 사보기도 처음이고 과연 그 맛은 어떨지도 참 궁금했습니다. 결과적으론 슈퍼에서 파는 초콜릿과는 확연히 비교과 되지만 이게 과연 1만원이 넘어야 하는지는….. 하여튼 맛은 풍부한 초콜릿 맛과 아몬드와 건포도(제가 산건 플룻+너트)가 씹여지는 질감 모두 만족스러웠습니다. ^^

초콜릿을 좋아하시는 분들에게 선물로 주면 정말 좋아할 만한 선물이지만 개인적으로 돈을 주고 사기엔 가격 대비 좀 비싼감이 없지 않습니다만 이런 초콜릿도 있구나 라는 정도로 한두번 사드시는 것도 괜찮을 듯하네요. ㅎㅎ
 


이번에 구입하게 된 FRUIT & NUT 제품입니다. 건포도와 아몬드가 적절히 통으로 들어가있습니다. 사진상으로 작아보이는데 사이즈가 각티슈 박스 정도의 넓이 정도로 이해하시면 괜찮을듯합니다.


 

휘태커스 초콜릿은 뉴질랜드 산이죠. 뒷면은 영어로 막 뭐라뭐라 적혀있습니다. ^^




옆모습입니다. 대략적으로 1cm 의 두께를 자랑하고 있습니다.
 



포장을 고이 뜯어 전체 모습을 찍고 싶었지만 중간에 부러졌네요. ㅡㅡ 중간에 하얗게 보이는 것이 아몬드 입니다. 아몬드를 갈아서 넣은게 아니라 통 아몬드 그대로 들어있습니다. 


 


이부분은 건포도가 들어있는 부위 이네요. 초콜릿 한줄에 건포도 그다음줄에는 아몬드가 들어있었습니다.



아몬드 크기가 장난이 아니죠.. ㅎㅎ 사실 건포도 맛은 약간 시큼한 느낌이 있었지만 아몬드 만큼의 존재감은 아니였습니다.





댓글달기

첫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