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자헛 크런치 골드 피자를 맛보다

지혜의숲 먹는즐거움 이야기 Leave a Comment

새로 출시된 피자헛 크런치 골드를 맛보게 되었습니다. 평소 피자를 즐겨 먹는 제가 새롭게 나온 피자를 맛보지 않을 수 없죠~! 그래서 피자헛으로 한걸음에 달려가 크런치 골드 로스트비프를 맛보게 되었습니다. 크런치 골드 피자는 두가지 종류로 골라먹을 수 있는데요, 제가 맛보게 된 로스트비프(베이컨)와 칠리쉬림프(새우)를 고를 수 있습니다. 기존 피자와는 달리 크런치 골드 피자의 특징은 빵끝이 바삭한 질감을 느낄 수 있는게 특징입니다. 빵끝이 바삭하면서 포테이토칩 맛이 나는게 가장 큰 특징이죠. 여러가지 토핑으로 된 빵을 먹으면서 마지막엔 바삭한 포테이토칩을 느낄 수 있죠.




 


앞서 이야기 했듯이 제가 먹었던 크런치 골드는 로스트비프 입니다. 토핑에 베이컨이 올려져있죠. 칠리쉬림프의 경우 칠리소스와 새우가 곁들어져 있습니다. 담백한 맛을 좋아하시는 분들은 로스트비프를 매콤한 피자를 즐기시는 분들은 칠리쉬림프 피자를 드시면 좋습니다.


크런치 골드 피자의 가장 특징적인 빵 끝 부분입니다. 포테이토칩 맛을 느끼면서 너무 너무 바삭한 느낌입니다. 치즈크러스트 피자의 경우 쫄깃한 느낌인데 크런치 골드 피자는 바삭함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토핑으로 올려져있는 베이컨입니다. 베이컨이 다소 크게 잘려져 있어서 먹기가 조금 불편한 점도 있지만 베이컨 맛은 괜찮았습니다. 다소 아쉬운 점은 토핑이 조금 적다라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광고는 조금과장되어 있겠지만 그래도 조금 빈약하다는 느낌 지울 수 없더군요.


 

자~ 이제 슬슬 먹어볼까요? 


크런치골드 피자가 씬피자만 있는건지 도우가 좀 얇습니다. 직원이 팬으로 할건지 씬으로 할건지 물어보지 않아서 그냥 시켜버렸네요. 씬피자가 그런지 내용물이 조금 빈약해 보이는건 어쩔 수 없네요. ㅎㅎ


오늘 모델이 되어 주신 지인입니다. 아주 맛나게 드셨습니다. 토핑이 부족한 부분이 있었지만 전체적인 조화는 잘 어울렸던 것 같습니다.  


음 벌써 반정도를 해치웠네요. ㅎㅎ 그만큼 맛있다는 거죠. ^^ 다들 먹으면서 빵끝이 맛있다고 하더군요. 바삭 바삭한게 포테이토칩 맛이 나고… 참 오묘한 맛을 내죠.


윤기가…. 아.. 또 먹고 싶네요.


총평 :

한마디로 이야기 하면 특이하고 맛있지만 2% 부족한 느낌!입니다. 뭐 개인적인 차이가 있을 수 있지만 함께 먹었던 사람들도 토핑이 조금 부족하다는게 중론이였습니다. 이게 매장마다 요리하는 사람따라 다른건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하지만 빵끝에서 맛 볼 수 있는 바삭한 질감과 포테이토 맛은 정말 독특한 매력이 아닐 수 없습니다. 요즘 대부분 치즈크러스트 피자 같은 종류의 피자가 많아 다소 질린감이 없지 않은데 바삭 바삭한 맛을 느껴볼 수 있는 크런치 골드 피자 요거 요거 아이디어 제품이네요. 혹 버전업그래이드가 된다면 치즈크러스트에 크런치골드를 섞어 만들어보면 어떨까라는 생각이 드네요.  


댓글달기

첫 댓글을 남겨주세요!